주인님... 이제 저 세상으로 여행을 떠나요.

울지말고 노래를 불러주세요..

장례후기

조회 수 40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품종 말티즈
체중 4.5kg
나이 9세
보호자명 전민정
무지개다리 건넌 날 2021-06-01

비가오니 우리 아리가 더 그립네 오늘 삼우제!...

아리가 엄마곁을 떠난지3일째되는날  엄마는 아직도 아리가 너무보고싶어 어쩜 엄마곁을 이렇게 빨리갔니 내새끼 아리 효녀였는데 죽는날까지도 어쩜 그렇게 자는것처럼 예쁘게 누워있는지 엄마는 더슬프다 아리야 엄마가 못살려줘서 너무미안해

담에 세상에서도 엄마랑  다시한번 만나자 

엄마를 너무기쁘게 행복하게 해줘서 고맙고 사랑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