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님... 이제 저 세상으로 여행을 떠나요.

울지말고 노래를 불러주세요..

장례후기

2020.01.13 15:49

사랑하는 우리차차

조회 수 107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품종 페키니즈
체중 8
나이 16
보호자명 조*혜
무지개다리 건넌 날 2020-01-03

1561534577205.jpg차차야 집에들어와서 니가 없으니 눈물만 난다

차차는 항상 나만 바라주던 이쁜내새끼였는데 ...너무미안하고 고맙고 정말 사랑한다

부디 그곳에선 아프지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