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님... 이제 저 세상으로 여행을 떠나요.

울지말고 노래를 불러주세요..

장례후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품종 닥스훈트
체중 8kg
나이 10살
보호자명 김수은
무지개다리 건넌 날 2021-10-17

10년동안 나를 지켜주던 우리 아들광자가 무지개 다리를 건넌지

두 달이 되었습니다.


리멤버에서 장례를 치르면서 

장례지도사님이 친절하게

안내해주시고...

아직 마음의 준비가마음되지 않아 

보내주지 못하고 엉엉 울기만하는 저를 위로해주시며

같은 아픔이 있어서 이해한다고

늦은 시간이었는데도

​​​​​​​제가 충분히 추스를때까지

몇시간이고 기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사고로 하루 아침에 아이를 잃고

어떻게 해야할지 

마음이 감당이 안되었는데

많은 위로가 되었습니다.

지도사님 덕분에 장례치르고 

겨우 아이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감사하구요.

계속 문자가 와서 광자 49제까지 챙겨주셔서 글을 쓰긴해야겠다 했는데 

두 달이 지나 이제서야 쓰네요. 

괜찮을줄 알았는데 글을 쓰다보니 다시 그날의 기억이 나서 이만줄이겠습니다.

​​​​​​​감사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 감사합니다 1 반지짱 2022.07.19 50
57 감사합니다.. 1 요키사랑 2022.07.10 54
56 장례지도사님 정말 감사드립니다!! 1 코코둥이 2022.06.02 169
55 장례지도사님 감사드립니다 1 초롱매실 2022.05.11 201
54 리멤버스톤 2호님께 감사 1 테리 2022.04.23 231
53 천사같은 우리 탱이❤️ 수민 2022.04.14 224
52 우리 예쁜체리❤ 체리오빠엄마 2022.03.24 214
51 우리 예쁜체리❤ 체리오빠엄마 2022.03.16 245
50 장례지도사님.. 진심으로 감사했어요 1 file 바닐라냥 2022.03.06 384
49 사랑해 그리고미안해 콩이와장군이 2022.03.03 229
48 리멤버 장례 지도사님 감사합니다 1 강산이엄마 2022.03.01 231
» 마음을 추스르고 두달만에 글을 씁니다 file 방광태꼬엄마 2021.12.18 445
46 욜트야! 20년 가까이를 함께한 너이기에 실감이 안난다... file 요올 2021.12.16 338
45 영원한 첫째 말랭이 file 말랭이 2021.12.13 291
44 늦은 후기 입니다 file 반지 2021.12.01 289
43 우리 강산이 잘 있는거지? 1 file 강산이엄마 2021.12.01 264
42 사랑하는 우리딸 별이에게 별이엄마 2021.11.30 200
41 사랑하는 강산아 너무 보고싶다 file 강산이엄마 2021.11.29 189
40 사랑하는 내 아들 유유야❤ 유비맘 2021.11.28 198
39 안녕 설기야 file 설기언니 2021.09.24 36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